▲ 2012년 2월 10일, 소천


[절.대.그.이]의 쿨싘하다 못해 거의 깡패급인 멋쟁이 천사 존이
소천님의 손을 타고 휘리릭 날아왔어요! XD

존이라고! 그것도 천사야! 날개도 갈색이야 갈색!!
으아아ㅏㅏㅏ 천사 존 너무 사랑합니다.
심지어 저 귀찮아 죽겠다는 듯한 시크한 표정을 어쩌면 좋아요. Aㅏ.

존같은 수호천사 하나 갖고 싶어요. 맨날 구박한대도 다 용서해줄 수 있어요 ㅠ_ㅠ
이리 울부짖는 저의 마음을 헤아리셨는지 소천님께서 멋지게 그려주셨네요.

완전 감사합니다. 소천님!
오늘 밤 꿈에는 존 천사가 나올 것만 같아요 : ]


※ 그림/링크를 클릭하시면 작가님 블로그로 이동합니다. 덧글은 작가님께! : ]
원작에도 소개되었습니다.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PasserbyNo3 트랙백 0 : 댓글 0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티스토리 툴바